• 최종편집 2024-03-01(금)
 

최선자 대표의원 “야간대응형 맞춤서비스 제공되도록 노력할 터” 

 

돌봄취약계층 연구회.jpg

 

평택시의회 ‘돌봄취약계층을 위한 사회안전망구축연구회(대표의원 최선자)’는 11월 24일 시의회 간담회장에서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최종보고회는 최선자 대표의원을 비롯해 최재영·김영주·류정화·김산수 의원과 외부 전문가 회원, 복지국장, 노인장애인과장, 평택복지재단 실장 등 약 20명이 참석한 가운데 인사말·최종보고 발표·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연구회는 4월부터 11월까지 8개월에 걸쳐 ▶국내외 돌봄사업의 유형 및 실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및 응급안전안심서비스사업 발표 및 견학 ▶평택시 돌봄사업모델 개발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으며, 이를 바탕으로 남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연구용역의 최종결과로 평택시 돌봄취약계층을 위한 야간대응형 방문 돌봄 사업모델을 제시했다.

 

돌봄취약계층 연구회2.jpg

▲ 보고회를 주재하고 있는 최선자(가운데) 의원

 

해당 연구용역을 진행한 남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 김진수 교수는 “평택시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등 돌봄취약계층이 시설 입소 대신 자기 집에 거주하면서 야간대응형 돌봄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최선자 대표의원은 “이번 연구회를 통해 평택시 돌봄취약계층의 실태에 대해 다시 한번 돌아보게 되는 계기였고 책임감을 느낀다”며 “이번 연구회 결과를 통해서 전국 지자체 최초로 돌봄취약 계층에게 ‘야간대응형 맞춤서비스’를 제공하는 돌봄 사업모델을 제시하게 되어 기쁘고, 앞으로 해당 사업모델이 현장에서 실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태그

전체댓글 0

  • 563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시의회 ‘사회안전망구축연구회’ 최종보고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