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7(화)
 

행정사무감사 및 2023년도 예산안, 2022년도 제4회 추경 예산안 심사 

 

정례회 개회.JPG

 

평택시의회(의장 유승영)는 21일 시의회 2층 본회의장에서 정장선 평택시장 등 관계 공무원이 출석한 가운데 제235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하고 오는 12월 19일까지 29일간의 의사일정에 돌입했다.


이번 정례회에서는 조례안 등 심사, 2022년도 행정사무감사, 2023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 2022년도 제4회 추가경정 예산안 심사, 시정질문 등을 주요 안건으로 다룰 예정이다.


주요 의사일정으로 22일 각 상임위원회에서 조례안 및 기타 안건을 심사하고, 23일부터 30일까지 평택시 및 소속기관을 대상으로 올해 행정사무 전반을 점검해 잘못된 점을 시정하고 대안을 제시하기 위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한다. 


예산안 등은 12월 2일부터 9일까지 각 상임위원회의 예비 심사와 12월 12일부터 16일까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종합심사를 거쳐 12월 19일 제3차 본회의에서 심의·의결될 예정이다.


이날 제1차 본회의에서는 2023년도 예산안 상정과 함께 정장선 평택시장의 시정연설, 기획항만경제실장의 제안설명이 진행됐다. 2023년도 예산안은 전년도 본예산 대비 약 11.2%(2,263억 원) 증가한 2조2,419억 원으로 상정됐다. 


예산안 심사를 위한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는 기획행정위원회 소속 김혜영·류정화 의원과 복지환경위원회 소속 최선자·김명숙 의원, 산업건설위원회 소속 이윤하·강정구·김산수 의원 등 7명이 선임됐다.


유승영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최근 시민들의 생활을 위협하는 코로나19 급증세로 시민들의 피로도가 높아지고 있다”며 “감염병 위기로부터 시민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필요한 조치를 적절하게 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평택시는 빠른 입구 유입과 함께 급성장하는 환경 변화에 발맞춰 많은 정책들을 새롭게 추진하고 있다”며 “시민과의 소통을 통해 시민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현장에서 어떻게 받아들일 것인지를 세심하게 살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이종원 의원은 7분 자유발언에서 ‘급증하는 사이버범죄의 예방을 위한 청소년 사이버윤리 의무교육의 필요성’을 주제로 청소년의 사이버권리침해 예방에 대한 의무교육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원승식 기자 ptlnews@hanmail.net 

태그

전체댓글 0

  • 6459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시의회, 제235회 제2차 정례회 개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