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시, 민선7기 임기 내 일자리 10만2천여개 창출 목표
작성일 : 19-01-10 14:35    
오는 2022년까지 ‘고용률 67.8% 달성’ 종합계획 발표
 
 
일자리.jpg
▲ 평택시청 전경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2022년까지 ‘일자리 10만2천여개, 창출고용률 67.8% 달성’을 목표로 하는 ‘민선7기 일자리 종합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종합계획은 평택의 산업·노동시장 특성에 부합하는 맞춤형 일자리 정책 및 과제를 발굴하고, 중앙정부 일자리 정책과 민선7기 공약내용을 효율적으로 연계해 지속성과 실행가능성을 가진 일자리 사업을 발굴하기 위해 수립했다.
 
 시는 ‘좋은 일자리가 많은 평택!’ 비전 아래 ▶지역특화 일자리 창출 ▶청년 특화 일자리 발굴 및 창업지원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 ▶지역 전략사업 활성화 및 경쟁력 강화 인프라 구축 ▶지역특화 서비스 산업 개발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 5대 핵심전략을 확정했다.
 
 이를 위해 시는 지속가능한 양질의 일자리창출, 지역 맞춤형 취업교육 프로그램 운영, 신규 및 기존 산업단지에 4차산업 기업유치, 사회적 경제 활동 대폭 확대 및 지원강화, 글로벌센터 설립을 통한 외국기업 유치, 평택호 관광단지 개발 지속추진 등 분야별 20개 실천과제를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장애인 일자리 사업, 청년인턴 등 직접일자리 25,900여개, 직업능력개발훈련 22,460개, 고용서비스 제공 50,750개, 창업지원 및 고용장려금 등 3,610개 등 10만2천여개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역의 일자리 문제를 구조적으로 개선해 취업·취약계층을 위한 실효성 있는 일자리를 발굴·지원 및 시정 핵심정책과 연계한 미래 성장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창출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정부의 최우선 국정과제인 일자리 정책에 부응해 민선7기 공약사업과 연계한 일자리 창출에 힘쓰겠다”며 “지역 내 양질의 안정된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