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시, 해외 입국자 코로나19 무료 검사 전국 최초 실시
작성일 : 20-03-25 17:25    
첫날 아시아 49명·유럽 9명·북미 13명 ‘총 71명 검사’
 
 
코로나 무료검사.jpg
▲ 평택시 송탄보건소 선별진료소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25일 전세계 해외 입국자 71명에 대하여 코로나19 무료 진단검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는 24일부터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확산에 따라 해외 입국자들로 인한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해외 모든 국가 입국자 전원에 대해 선제적으로 검사를 실시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시는 24일 언론보도·재난문자·SNS 등을 활용하여 홍보를 실시했으며, 시행 첫날 아시아 49명·유럽 9명·북미 13명 등 총 71명의 입국자들에 대한 검사를 완료했다.
 
 입국자 검사 대상은 평택시에 주소를 둔 시민과 거소외국인 중 최근 14일 이내 입국자이며, 평택·송탄보건소와 안중보건지소에 설치된 선별진료소에서 무료로 받을 수 있다.
 
 검사를 받은 입국자들은 2주간 반드시 자가 격리를 실시해야 하고, 본인이 원할 경우 시에서 운영하는 격리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해외발 코로나19 유입이 증가하면서 시민들 우려가 높아진 만큼 최근 14일 이내 입국한 평택시민과 거소외국인들은 꼭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지영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