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2-02(목)
 

최시영 회장 “소외계층 위한 봉사 꾸준히 전개하겠다” 


새마을회 지원금.jpg

 평택시새마을회(회장 최시영)는 26일 평택시청 대외협력실에서 ‘소외계층 여성 청소년 위생용품 지원금 1천만 원’을 평택시에 전달했다. 

 이번 지원금은 여성 청소년의 생활필수품인 위생용품 구입비 지원을 통해 경제적 부담을 경감시키고, 여성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전달된 지원금은 평택시새마을회 남·여새마을지도자들이 매년 ‘희망·행복 1% 나눔 후원’을 통해 수년에 걸쳐 모은 후원금이다.

 최시영 새마을회장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에 있는 여성 청소년들은 위생용품 구입비가 부담스러운 것이 현실”이라며 “앞으로 여성 청소년뿐 아니라 홀몸 어르신 등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새마을운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을 위해 항상 솔선수범하시는 새마을지도자들께 감사드리며, 정성이 담긴 후원금은 소외계층 여성 청소년들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평택시새마을회는 홀몸어르신 계절김치 담가 드리기,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나무심기 등 소외계층을 위한 공동체운동과 환경보호를 위한 생명운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자치돌이★ 기자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4438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택시새마을회, 여성 청소년 위생용품 지원금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