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오명근 경기도의원, 평택항 활성화 지원사업 착수보고회 참석
작성일 : 20-10-13 14:42    
“국내를 넘어 국제적인 항만이 될 수 있는 계기 만들 것”
 
 
오명근 도의원.jpg
▲ 평택항 활성화 지원사업 착수보고회에 참석한 오명근(가운데) 의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오명근(더불어민주당, 평택4) 의원은 12일 오전 10시 30분 마린센터 9층 하모니룸에서 열린 ‘평택항 활성화 지원사업 효과 분석을 통한 향후 개선 및 성과지표 개발을 위한 용역 착수보고회’에 참석했다.
 
 이날 보고회는 오명근 도의원을 비롯하여 경기도 물류항만과 과·팀장, 평택시 항만정책팀장, 평택항만공사 사업개발본부장·항만사업팀장·물류마케팀장, 한국선업정책개발연구원 이사·책임연구원, 백종실 前평택대 교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오명근 의원은 “평택항은 짧은 기간 동안 괄목할 만한 발전을 이루었으며, 2019년 총 화물처리량이 1억1천3백만 톤을 처리하여 자동차처리량 1위와 컨테이너 화물처리량 4위를 기록하면서 우리나라 대표항만으로 성장했다”며 “특히 경기도의회, 평택시 및 경기평택항만공사의 적극적인 행정과 행정적 지원이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말했다.
 
 또한 오 의원은 “현재 평택항 활성화 지원사업으로 평택항 화물유치 인센티브지원사업에 10억 원, 경기도 중소수출기업 물류지원사업에 사업예산 2억 원, 평택항 포트세일즈 마케팅 사업예산에 5억 원 등의 예산이 편성되어 있는데, 연구용역을 통해 도출된 유의미한 효과분석 및 성과지표를 활용해 그동안 사업에서 미비한 부분들을 보완해 나갈 것”이라며 “이를 통해 평택항이 국내를 넘어 국제적인 명성의 항만이 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