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시의회, ‘통복천 수질개선’ 업무 현황 청취
작성일 : 19-11-07 13:58    
이병배 위원장 “통복천 특성 살린 생태하천 복원”
 
 
시의회 통복천.JPG
 
 평택시의회 ‘통복천 수질개선 대책 특별위원회(위원장 이병배, 부위원장 김승겸)’는 지난 6일 산업건설위원회 회의실에서 통복천 수질개선 대책에 대한 업무 현황을 청취한 후 향후 사업 추진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업무보고에는 이병배 특위위원장을 비롯해 김승겸 부위원장, 이윤하·김동숙·유승영 의원, 환경농정국, 상하수도사업소, 도시주택국 국·과장이 참석하여 통복천과 배다리저수지 수질개선에 대한 추진사항 점검과 앞으로의 사업계획에 대한 전반적인 현황을 청취한 후 질의응답을 가졌다.
 
 특위 위원들은 업무 현황 청취 후 “통복천과 배다리저수지 수질개선 사업 진행 중 도출된 문제점들에 대해 좀 더 심도 있는 검토와 조사를 통해 수질개선에 대한 근본적인 문제해결 및 관리 방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주문했다.
 
 이병배 위원장은 “통복천 및 배다리저수지 수질개선 등 연구용역이 내년 초 완료될 예정으로, 사업 추진방향이 결정될 내년이 어느 때보다도 중요한 시기”라며 “내년에는 통복천 및 배다리저수지 수질개선에 대한 체계적인 사업추진 등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통복천 수질개선 대책 특별위원회에서는 활동기간을 당초 2019년 12월 31일에서 2020년 12월 31일까지 연장하여 통복천 만의 특성을 살린 건강하고 깨끗한 생태하천으로 복원하기 위해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