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시, 대한민국 도시대상 4회 연속 수상
작성일 : 19-10-12 16:56    
30만 그루 나무심기 사업 등 평택형 도시정책 주효
 
 
대한민국 도시대상.jpg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대한민국 도시대상 4회 연속 수상’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평택시는 11일 서울특별시 정동 국토발전전시관에서 개최된 제13회 도시의 날 행사에서 2019년 대한민국 도시대상 국토교통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도시대상은 정부에서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시민 삶의 질과 도시 경쟁력 제고를 위해 노력한 기초자치단체를 평가해 수여하는 권위 있는 상이다.
 
 국토교통부는 공정한 평가를 위해 매년 도시계획, 환경 등 각 분야 전문가를 추천받아 도시대상 평가단을 구성한 후 지자체의 사회·경제·환경 지원체계, 우수시책 등에 대해 서류평가와 현장실사를 거쳐 시상하고 있다.
 
 올해는 전국 226개의 기초자치단체 중 평택시를 포함 총 11개의 본상 수상 기초자치단체가 선정됐다.
 
 평택시는 국제 무역항인 평택항의 위상 정립과 역할 증진, 고덕국제신도시 등 택지조성을 통한 정주여건 개선, 삼성전자 평택공장 등 대규모 산업시설 유치를 통한 지역 일자리 창출 등의 노력을 높이 평가받았다.
 
 이와 함께 전국적인 도시 환경문제인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작년부터 추진한 도시 숲 조성, 30만 그루 나무심기 사업이 평택의 지역 특수성에 맞는 맞춤형 도시정책으로 평가받았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2019년은 평택시가 인구 50만을 넘어 대도시의 기틀을 마련하는 해”라면서 “지난 9월 지속가능발전대상 환경부장관상 수상에 이어 이번에 도시대상 국토교통부장관상까지 수상한 만큼, 앞으로도 환경 보전과 정주여건 개선 등 대도시 품격에 걸맞는 도시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김지영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