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소방서, 휴가철 대비 화재예방 대책 추진
작성일 : 19-08-09 16:26    
3대 불법행위근절 위한 소방안전패트롤 운영
 
 
소방서 화재예방.jpg
 
 평택소방서(서장 박기완)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영화관, 주요 숙박시설, 대형마트 등 불특정 다수인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소방관서장 현장 행정지도를 실시했다.
 
 소방서에 따르면 화재통계에서 최근 3년간 전국 냉방시설 관련 화재는 총 691건으로 여름철에 집중해서 발생하고 있다.
 
 이에 따라 평택소방서는 휴가철 다중이용시설 화재예방을 위해 ▶3대 불법행위근절을 위한 소방안전패트롤 운영 ▶화재 안전특별조사 시 관광관련 다중이용시설 우선 점검 ▶소방간부 현장 확인 행정 및 안전문화운동 전개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최근 일본 애니메이션 제작회사 방화 참사와 같은 방화화재에 대한 위험성과 화재 시 ‘피난우선’의 안전의식 인식개선 및 물품 적재 금지 등 화재 예방에 필요한 환경 조성을 적극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평택소방서 관계자는 “휴가철 냉방기구 사용 등으로 인한 화재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만큼 평소 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을 철저히 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