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항만公, 총 물동량 세계 1위 닝보저우산항과 협력 논의
작성일 : 19-07-17 16:32    
문학진 사장 “평택항과 닝보저우산항 상호 발전해야”
 
 
항만공사 협력.jpg
▲ 상호협력키로 합의한 문학진(오른쪽) 사장과 장이펑 부총재 
 
 문학진 경기평택항만공사 사장은 지난 7월 11일 중국 닝보 상그리라 호텔에서 총물동량 기준 세계 1위 항만인 중국 닝보저우산항의 관리운영회사, 닝보저우산항집단유한공사(Ningbo Zhoushan Port Group Limited)와 항만 교역 확대를 위한 상호 협력 회의를 개최하고 해외 항만과의 협력을 통한 종합 항만으로의 평택항 발전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는 닝보저우산항집단유한공사 장이펑 부총재, 닝보원양운수유한공사, 닝보매산도국제컨테이너터미널, 닝보저우산항주식유한공사 등 닝보저우산항 관계자가 참석했다.
 
 문학진 사장은 “평택항과 닝보저우산항은 컨테이너, 자동차, LNG 등 다양한 화물을 처리한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어 각 항의 장점을 활용하여 상호 발전해 나갈 부분이 많다”면서 “평택항이 세계적 종합 항만으로 성장해 나가는데 적극 협력해달라”고 말했다.
 
항만공사 협력2.jpg
 
 장이펑 부총재는 닝보저우산항의 특장점과 미래 지속 성장 전략을 공유하고, 양항 교역 확대를 위한 상호 협력 사업을 추진해 나간다고 밝혔다.
 
 중국 닝보저우산항은 지난해 컨테이너, 철광석, 원유 등 약 10억8천만 톤을 처리하는 등 총 물동량 기준 세계 1위 항만이며, 컨테이너 처리량은 2천635만 TEU로 상해, 싱가포르에 이어 세계 3위의 컨테이너 항만이다.
 
 올해 평택항의 컨테이너 물동량은 지난해에 이어 지속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으며, 2019년 1월~5월 누계는 287천 TEU로 지난해 대비 약 9.3%의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경기평택항만공사는 올 하반기에도 물동량 창출과 선진 항만으로 종합 성장 발전을 위한 동남아 및 중국 포트세일즈를 강화하고, 항만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콜드체인 국제포럼을 오는 10월 29일부터 31일까지 2박3일간 서울 더플라자 호텔과 평택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