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동산교회,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 산불 이재민 위로방문 성료
작성일 : 19-04-11 15:09    
이재민들에게 700여만 원 상당의 긴급구호물품 전달

전소된 속초 영동극동방송에 방송국 복구비용 전달
 
 
동산교회 위로.jpg
▲ 대책본부에 긴급구호 물품을 전달하는 평택동산교회 관계자들
 
 평택동산교회(담임목사 차성수, 경기도 평택시 문화촌로 21)는 지난 4월 10일(수) 산불 피해가 가장 큰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 행정복지센터(면장 김정인)를 방문해 700여만 원 상당의 구호품을 전달했다.
 
 이날 긴급구호물품인 쌀 1톤(10kg, 100포대) 양말(1,700족, 남·여) 우비(300개), 종이컵(4,500개), 나무젓가락(3,000개), 코팅장갑(500개), 고무장갑(300개), 일회용 수저(3,000개), 밥공기(2,000개), 국그릇(2,000개), 접시(2,000개), 마스크(1,000개) 등은 경동대학교 고성캠퍼스 선덕종합체육관에 마련된 산불 재해 대책본부를 통해 산불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토성면 이재민에게 전달됐다.
 
동산교회 위로2.jpg
 ▲ 왼쪽부터 김홍로 장로, 최규남 장로, 신요섭 지사장
 
 또한 평택동산교회는 이번 산불로 전소된 속초 영동극동방송(지사장 신요섭)을 방문하여 방송국 복구비용 500만원을 전달하며 중단 없는 예수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해 줄 것을 당부했다. 
 
동산교회 위로3.jpg
 
 평택동산교회 차성수 담임목사는 “고성군 산불 이재민에게 긴급히 필요한 구호물품이 무엇인지 고성군 토성면 관계 공무원과 연락한 후 구호물품을 마련했다”며 “교회 예산이 넉넉해서 어려운 이웃을 돕는 것이 아니라 어려운 이웃을 섬기라는 예수님의 가르침을 실천하기 위해 이번 긴급구호물품을 전달하게 됐다”고 말했다.
 
동산교회 위로4.JPG
 
 평택동산교회가 고성군 산불 이재민에게 신속하게 긴급 구호물자를 지원할 수 있었던 것은 차성수 담임목사가 지난 2018년 연말 정책당회에서 2019년부터 긴급 구호팀을 구성하기로 결의하여 이번 긴급구호물자를 지원할 수 있었다.
 
 한상옥 객원기자 san91919@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