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김용래 명인, 농악인생 70주년 기념공연 ‘동행’ 성료
작성일 : 19-11-12 14:38    
“70년 농악인생을 많은 분들과 함께해서 기쁘다”
 
 
김용래 명인.JPG
 
 국가무형문화재 제11-2호 평택농악 인간문화재 김용래 명인 농악 인생 70주년 기념공연 ‘동행’이 지난 9일 평택 남부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이 후원하고, 사단법인 국가무형문화재 평택농악보존회가 주관한 이번 공연은 평택농악의 현 인간문화재인 김용래 명인의 농악인생 70주년을 기념하고 평택농악의 역사와 가치를 확립하기 위해 기획됐다.
 
김용래 명인2.JPG
 
 이날 공연에서는 김용래 명인의 예술인생 속에서 만난 예인들의 축하공연과 스승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은 제자들의 헌정공연으로 구성되어 명인의 업적과 정신을 기리는 기념무대로 진행됐다. 
 
 1부에서는 남사당 놀이의 지운하, 진명환, 남기문 명인과 평택농악보존회의 ‘수문장굿’으로 막을 열었다. 김용래 명인은 벗들과 제자들의 신명난 농악소리에 맞춰 흥겨운 춤을 추며 무대에 올랐으며, 70년 세월이 오롯이 담긴 명인의 춤사위는 많은 관객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했다.
 
김용래 명인3.JPG
 
 이어 김용래 명인의 북소리를 올곧게 들어볼 수 있는 ‘고사굿’, 명인과 함께 오랜 세월 농악판을 주름잡던 오래된 벗들의 축하공연 ‘망년지우-동행’이 이어졌다.
 
 2부에서는 스승을 향한 제자들의 마음을 담은 헌정공연으로 평택농악을 새롭게 해석하여 무대화한 모듬북 합주 ‘내월별곡’, 김용래 명인의 ‘허튼상모’, 멋들어진 춤사위를 재현한 평택농악의 젊은 전승자들의 ‘김용래류 법고놀이’, 다양한 진풀이와 버나놀이, 무동놀이가 돋보인 ‘평택농악 판굿’으로 공연이 마무리됐다.
 
김용래 명인4.JPG
 
 평택농악보존회 인간문화재 김용래 명인은 “이번 공연을 준비한 제자들과 멀리서 찾아온 오랜 친구들, 그리고 오늘 이 자리에 함께 하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흥과 신명으로 살아온 저의 70년 농악인생을 많은 분들과 함께 기념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평택농악보존회 조한숙 보존회장은 “김용래 명인의 농악인생 70주년을 축하해주기 위해 먼 걸음을 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리며, 많은 분의 관심과 도움으로 ‘동행’을 성황리에 마무리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