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시, 평택화력과 미세먼지 감축 업무협약 체결
작성일 : 19-11-28 15:18    
청정연료 설비 구축... 미세먼지 약 84% 저감 기대
 
 
미세먼지 감축.jpg
▲ 업무협약을 체결한 정장선(오른쪽) 평택시장과 최용범 평택화력발전본부장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28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한국서부발전㈜ 평택발전본부(이하 평택화력발전)와 미세먼지 감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정장선 시장, 최용범 평택화력발전본부장이 참석해 미세먼지 감축에 대한 협력체계 구축 및 평택시 대기질 개선과 양 기관의 상호 발전 토대를 위해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평택화력발전은 평택시 포승읍에 소재한 발전소로 기력(중유)발전기 4기와 복합(LNG)발전기 3기를 통해 총 2,269MW의 전력을 생산하고 있으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하여 평택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평택시 미세먼지 저감 T/F팀’에 외부기관 자격으로 참여하고 있다. 
 
미세먼지 감축2.jpg
 
 이번 협약식의 주요 내용은 ▶중유 발전기 4기 천연가스 연료전환(2020년 2월중) ▶평택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지역현안 공동해결 노력 ▶미세먼지 감축 분야 상호협력 및 정보공유 ▶기타 상호협력이 필요하다고 합의한 사항 등이다.
 
 협약식 이후 평택화력발전은 기력 발전기 4기를 전량 청정연료인 LNG로 전환하여 미세먼지를 대거 감축할 예정으로, 청정연료 설비가 구축되는 내년 2월에는 미세먼지가 약 84% 저감될 것으로 예상된다.
 
 정장선 시장은 “대외적인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공동대응을 통해 대처해야 한다”며 “다음달 10일 경기남부권 미세먼지 협의체(평택, 화성, 이천, 오산, 안성, 여주)와 충남 환황해권 행정협의체(당진, 보령, 서산, 서천, 홍성, 태안) 간 협약식을 맺고 구성원을 확대해 정부 기간산업 등 대외적인 미세먼지 문제 대응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다솔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