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시, 제2회 추경예산 2,399억 원 규모 편성
작성일 : 19-08-22 14:07    
미세먼지 저감, 도시기반시설 확충, 경제활성화 중점 편성
 
 
추경예산.jpg
▲ 평택시청 외경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2019년 제2회 추경예산안을 2조2,239억 원의 규모로 편성해 22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는 제1회 추경예산보다 2,399억 원이 증가한 것으로, 일반회계는 1,498억 원(10.2%), 특별회계는 901억 원(17.6%)이 각각 증가했다.
 
 주요사업으로는 도시기반 인프라 확충을 위해 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 및 기반도로시설 등 433억 원, 경제 불황과 일본수출규제에 따른 기업체 경쟁력 강화를 위한 중소기업 성장지원사업 50억 원, 아동수당, 어린이집 운영지원 등 복지분야에 108억 원을 편성했다.
 
 또한 미세먼지 저감과 생활폐기물 처리 대책으로 에코센터 조성사업,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등 393억 원과 세교동 띠녹지 관목식재 등 도시숲 조성 6개 사업, 송탄근린공원 등 친환경 공원 조성사업에 81억 원을 편성했다.
 
 평택시는 이번 추경을 통해 2019년 하반기에도 지속적인 성장 동력으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면서 미세먼지 저감, 취약계층 보호 등 시민의 복리증진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평택시의회는 9월 2일 제208회 임시회를 열고, 9일까지 추경예산안을 심의·의결할 계획이다.
 
 김지영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