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평택시 안중출장소, 재난위험시설 3개소 현장 점검
작성일 : 16-03-31 14:11    
급경사지와 옹벽 배부름 현상 발생지 점검에 나서 

  
안출 위험.jpg
 
 평택시 안중출장소(소장 류제왕)는 3월 30일(수) 급경사지와 옹벽 배부름 현상 발생지 등 재난위험시설 3개소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은 해빙기 안전사고 예방차원에서 지난 2월 15일부터 4월 30일까지 범국가적으로 실시되는 ‘국가안전대진단’의 일환으로 계획됐다.
 
안출 위험2.jpg
 
 류제왕 안중출장소장은 “재난위험C급시설로 지난 3월 초부터 보수·보강공사 중에 있는 평택시 청북면 삼계리 현장에 대하여 완벽 시공을 바란다”고 당부했으며, 임시보강 조치 상태인 2개소는 “지반 약화에 따라 절성토면의 토사유출이나 옹벽 붕괴로 진행될 수 있는 만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주 1회 정기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안전상태 등을 수시 확인하고, 시설물 관리주체와 연계 대응책을 마련해 줄 것”을 주문했다.
 
 한편, 평택시는 재난으로 부터 안전한 평택 만들기 일환으로 국가안전 대진단 기간 중 부시장 및 실·국·소장이 참여하는 현장 안전점검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서태호 기자 ptlnews@hanmail.net
[Copyright ⓒ 평택자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